마케터라면 숙명인 페이스북 분석 보고서, 입찰 제안서 작업. 과연 어떤 지표를 넣어야 광고주가 감탄할까? 대행사라면 페이지 운영 성과를 잘 포장할 수 있는 자료여야 하고, 제안서로는 광고주 입장에서 ‘우리도 몰랐던 데이터’라며 흥미로워할 지표여야 한다. 게다가 근거 있는 객관적인 분석 데이터는 향후 레퍼런스로 이어질 수 있는 좋은 무기다. 

1. 이벤트 지표 (링크)  운영 중인 페이지, 경쟁사 페이지가 이벤트 캠페인을 몇 회 진행했고, 얼마나 성공적으로 기여했는지 확인할 수 있는 지표다. 이벤트 게시물 건수 대비 퍼포먼스를 분석할 수 있다. 기껏 예산 집행해서 의미 없는 이벤트였는지 판단할 수 있고, 이벤트 게시물을 통해 페이지에 미친 영향을 객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면 보고서에 넣기 좋은 데이터가 될 것이다.

 

2. TAT 지표 (링크) – TAT는 ‘이야기하고 있는 사람들’ (Talking About This)의 지표다. 페이지에서 다양한 행동을 했던 고유 유저 수 지표인데, 좋아요, 공유, 프로필 조회, 사진 조회, 링크, 태그, 댓글 등 여러 지표를 합산하면서도 중복된 수를 제외한 유니크 데이터다. 몇 년 전에는 페이지 권한만 가지고 있다면 인사이트에서 볼 수 있던 데이터였고, 다른 페이지 타임라인에 좋아요 숫자 하단에 바로 위치해 있어 누구나 볼 수 있었던 데이터이기도 했다. 그러나 지금은 경쟁사의 성과로 측정할 수 있는 중요한 지표이므로 자취를 감췄다. 경쟁사 페이지 TAT 지표는 마케팅 담당자라면 무조건 보고서에 첨부하도록 하자.

 

3. E.R 지표 Engagement Rate (링크) – 팬 수 대비 TAT 비율을 나타낸 것이다. 팬 수가 높은게 다가 아니라는 것을 보여주는 지표. 페이스북 분석 툴마다 E.R을 정의하고 측정하는 방식은 다르다. 만약 여러 툴을 이용 중이라면 하나의 기준으로만 보고서에 활용할 것.

 

4. KPI Borad 지표 (링크) – 특정 기간의 주요 성과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지표다. PDF, PNG로 다운로드할 수 있기 때문에 분석 보고서나 제안서에 활용할 수 있다. 일부 에이전시는 해당 자료 만으로 경쟁사 벤치마킹, 성과 회의를 진행하기도 한다.

 

5. PIS 지표 (링크)  PIS (Post Interaction Score)는 좋아요, 댓글, 공유 지수를 합산한 수치다. 쉽게 말해 사람들이 페이지 게시물에 얼마나 참여했는지 알 수 있는 숫자다. 특히 경쟁사 페이지 PIS 지표와 평균 PIS의 흐름을 볼 수 있는 차트로 우리가 운영 중인 페이지 성과가 더 긍정적이라고 판단할 자료가 필요하다면 반드시 첨부해야 한다. 특히 PIS는 가장 단순하면서도 명확한 결과로 이해시킬 수 있기 때문에 광고주가 관심 갖고 보는 지표 중 하나다. 

 

6. Comparison (링크) 5개의 페이지를 선택하고 비교 버튼을 누르면 주요 성과를 한눈에 파악이 가능하다. 정량 데이터만 비교해서 자료로 첨부한다면 경쟁사를 꿰뚫고 있는 인식을 심어줄 수 있는 좋은 데이터다.

 

7. Data Download (링크) 주요 Raw 지표를 엑셀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제안서, 보고서, 작업 시 내부에서 차트로 만들어 활용하기 좋다. 일자별 테이블 자료가 필요한 담당자에게 추천.

 

그 외에 마케터가 참고하면 좋은 데이터들.

 – Content Pool (링크) 전 세계 인기 페이지의 실시간 급상승 게시물을 볼 수 있는 기능. 콘텐츠 기획, 벤치마킹에 활용하기 좋다. 어떤 콘텐츠를 만들지 고민이라면 머리도 식힐 겸 한 번 둘러보자. 새로운 콘텐츠 아이디어가 배달될 것이다.

 

– Comment Monitor (링크) 페이지 실시간 댓글 모니터링 기능. 모든 게시물에 달리는 댓글을 볼 수 있다. 위기 대응, 평판 관리에 유용하다. 

 

– 페이스북 댓글 다운로드 (링크) – 특정 게시물에 달린 모든 댓글을 Excel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이벤트, 프로모션 게시물, 삭제된 게시물의 댓글 확인 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분석 툴 빅풋9 서비스 둘러보기 (링크)

CGV 페이지 운영 성공 사례 리포트 살펴보기 (링크)